·편집 : 2020.6.6 토 17:00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모아보기
과학벨트, 구제역
> 뉴스 > 뉴스종합 > 교육
     
CMS에듀, 유니티와 글로벌 인터랙티브 교육플랫폼 개발 및 공급 계약 체결
2020년 05월 15일 (금) 09:55:47 이인화 기자 chrisdon@naver.com
라인 밴드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왼쪽부터 유니티 테크놀로지스 한국지사 김보영 본부장, 서광욱 총괄본부장, 김인숙 대표이사와 씨엠에스에듀 이충국 대표이사, 오규영 부사장, 김진빈 전무이사가 글로벌 인터랙티브 교육플...
 

{왼쪽부터 유니티 테크놀로지스 한국지사 김보영 본부장, 서광욱 총괄본부장, 김인숙 대표이사와 씨엠에스에듀 이충국 대표이사, 오규영 부사장, 김진빈 전무이사가 글로벌 인터랙티브 교육플랫폼 개발 계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고력 기반 융합 교육 기업 CMS에듀(대표이사 이충국)가 글로벌 기업 유니티 테크놀로지스 본사와 14일 계약을 체결하고 유니티 테크놀로지스(한국지사 대표이사 김인숙)와 글로벌 인터랙티브 교육플랫폼 개발을 시작한다.

이번 행사에는 코로나19로 인해 데이브 로즈(Dave Rhodes) 유니티 솔루션 부문 수석 부사장과 제시카 린들(Jessica Lindl) 유니티 교육 총괄 부사장, 준보 장(Junbo Zhang) 유니티 중화권 대표 등 주요 인사들이 비대면 온라인 형태로 참석했다. 양사는 이번 계약 체결을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기본 소양이자 초·중·고 의무교육인 코딩교육을 혁신하고 미래 인재 양성에 이바지한다는 계획이다.

글로벌 기업 유니티 테크놀로지스(Unity Technologies)는 세계적으로 가장 많이 활용되는 실시간 3D 개발 플랫폼인 유니티(Unity)의 제작사다. 3D(3차원), AR(증강현실), VR(가상현실) 등을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툴을 제공해 전 세계 모바일 게임 약 50%가 유니티 엔진을 기반으로 제작된다. 유니티는 미국 패스트컴퍼니(Fast Company)에서 발표한 ‘2019 세계에서 가장 혁신적인 기업’ 엔터프라이즈 부문 1위에 선정된 바 있다.

유니티는 게임 개발부터 영화, 건설, 자동차 등 점차 적용 분야를 확대하고 있다. 세계적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끈 게임 ‘포켓몬고’를 비롯해 영화 ‘라이언킹’, BMW·볼보·아우디 등의 VR 환경, 이케아의 AR 카탈로그 등이 유니티를 통해 탄생했다. 구글과 페이스북 같은 글로벌 기업들과도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CMS에듀는 유니티 엔진으로 아바타를 활용한 실시간 반응형 교육 프로그램을 출시한다. 놀이와 게임처럼 몰입감이 높고 효율적인 온라인 코딩교육 커리큘럼 C4K(Coding for Kids)를 개발, 11월부터 독점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인공지능(AI)과 데이터 분석 분야에서 가장 많이 활용되는 개발언어 파이썬(python) 기반으로 선보이고 C언어와 웹 형식으로도 개발할 예정이다. 또한 양사는 국내외 교육사업과 이벤트 등을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이충국 CMS에듀 대표는 “글로벌 최고 개발 엔진 기업 유니티와 코딩교육을 통해 학생들이 창의적 알고리즘을 키울 수 있는 교육 플랫폼 개발을 한다”며 “사고력 교육의 오랜 노하우와 콘텐츠를 보유한 CMS에듀가 3D·AR·VR 분야에서 최고의 기술력을 가진 유니티를 만나 시너지를 극대화함으로써 에듀테크 기업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유니티 테크놀로지스 한국지사 김인숙 대표이사는 “CMS에듀와 유니티의 이번 협력은 ‘더 많은 크리에이터 및 개발자가 더 나은 세상을 만든다’는 유니티의 가치와 그 결을 같이 한다”며 “유니티는 코딩을 보다 효율적으로 재미있게 배울 수 있는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함으로써 미래 인재 육성에 힘을 보탤 수 있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인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헤럴드타임즈(http://www.heraldtime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본사: 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동 474-22 춘강빌딩 2층|총괄본사: 서울특별시 강동구 풍성로54길 40-7
독자제보 및 구독·광고문의 Tel 070-4193-7177 | Fax 02)986-4005|등록일 : 2010념3월10일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164
발행인 : 박남근|편집인 : 박남근|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남근
Copyright 2006 헤럴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erald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