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2.8.8 월 09:51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모아보기
과학벨트, 구제역
> 뉴스 > 뉴스종합 > 레저스포츠
     
롤렉스 퍼페츄얼 플래닛 파트너 ‘미션 블루’, 새로운 호프 스팟 발표
2021년 07월 15일 (목) 11:31:55 박남근 기자 nku88@naver.com
라인 밴드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미션 블루의 새로운 ‘호프 스팟’으로 선정된 아조레스 군도
     

    [미션 블루의 새로운 ‘호프 스팟’으로 선정된 아조레스 군도]

롤렉스는 퍼페츄얼 플래닛(Perpetual Planet/변함없는 지구) 파트너 ‘미션 블루’의 새로운 호프 스팟을 발표했다.

저명한 해양학자이자 탐험가이자 해양보호단체 미션 블루(Mission Blue)의 창립자인 실비아 얼은 “아조레스 군도는 생명체의 보고”라며 “이곳은 정말 마법과도 같은 장소다. 아조레스를 호프 스팟(Hope Spot)으로 지정한 것은 어쩌면 당연한 일이니 고래에게 물어보면 된다”고 말했다.

미션 블루의 새로운 ‘호프 스팟’인 포르투갈의 아조레스 군도에서 보호받는 수백 종의 해양 생물 중에는 고래와 돌고래도 포함된다. 아조레스는 대서양 한가운데에 있는 웅장한 오아시스이며, 희귀하고 가치 있는 생태학 및 생물학적 특성이 있는 것으로 잘 알려졌다.

롤렉스와 미션 블루는 지구 환경을 보호하기 위해 함께 힘써 왔다. 미션 블루는 롤렉스의 지구 환경 보호 캠페인인 퍼페츄얼 플래닛의 중심축 중 하나이며, 10년 이상 중요한 해양 생태계를 보호하기 위한 활동에 심혈을 기울여 왔다. 롤렉스와 미션 블루는 전 세계의 바다를 탐험하면서 해양 생태계를 회복시키고 보호하는 것을 목표로 서로 영감을 주고받으며 노력하고 있다.

1982년부터 롤렉스 테스티모니로 활동한 실비아 얼은 롤렉스와 함께한 미션 블루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그녀는 “롤렉스처럼 우리가 변함없는 지구를 향한 노력을 계속해야 한다고 느낀다. 이러한 노력을 통해 다양성으로 가득 찬 경이로운 바다는 미래 세대까지 보존될 수 있다”며 “함께할 때 비로소 차이를 만들 수 있다”고 덧붙였다.

◇아조레스, 심해 생태계 보호

아조레스 제도에는 숨겨진 해령들 사이에서 풍부한 먹잇감을 찾는 고래 및 돌고래와 같은 25종의 고래류를 유인하는 중요한 심해 생태계가 있다. 산호 정원과 해면과 함께 수백 종의 물고기들도 걸프 강을 통해 전달되는 따뜻한 물에서 번식한다. 하지만 이 풍부한 생태계는 어업·해안 공사·해양 운송·농업 등 인간의 활동으로 위협을 받고 있다.

아조레스 사람들은 건강한 해양 환경의 중요성을 잘 알고 있고, 많은 사람이 생태 관광과 관련된 일을 하고 있다. 1980년대에 지역 정부는 몇몇의 작고 분산된 해양보호구역(MPAs)을 설립했으며, 2019년에는 여기서 더 나아갔다. 오세아노 아줄 재단(Oceano Azul Foundation) 및 비영리 단체 와이트 인스티튜트(Waitt Institute)와 협력해 아조레스 해양의 15%를 커버하는 완전히 보호된 MPAs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블루 아조레스(Blue Azores) 프로그램을 발표했다.

미션 블루의 호프 스팟 위원회는 이러한 노력과 호프 스팟 챔피언(Hope Spot Champions)의 현장 과학 연구를 검토했으며, 아조레스를 호프 스팟으로 지정하기에 적기라는 결론을 내렸다.

실비아 얼은 “아조레스 군도는 정부, 아조레스 대학, 단체 및 지역 사회 구성원 공동의 노력을 인정받아 호프 스팟으로 선정됐다”며 “그들은 해양 보호를 강화하고 바다 표면에서 심해까지 보호 지역의 네트워크를 확대하기 위해 함께 노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해양 보호 지원

롤렉스는 다양한 파트너십과 후원금을 통해 해양 보호를 돕고 있다. 여기에는 롤렉스 어워드 수상자인 바바라 블락(Barbara Block), 브레니 하우서만(Vreni Häussermann)과 브래드 노먼(Brad Norman) 그리고 롤렉스 어워드 준수상자인 엠마 캠프(Emma Camp)와 세계 해양학자들의 네트워크인 아우어 월드 언더워터 장학제도(Our World-Underwater Scholarship Society)가 포함됐다. 또한 전문가들, 정책 담당자들과 지역 그리고 국제 NGO들과 함께하는 사업가들로 구성된 모나코 블루 이니셔티브(Monaco Blue Initiative)와 파트너십을 맺고 있으며, 해양 관리 및 보호에 대한 현재와 미래의 도전 과제들에 관해 토론하고 해결책을 모색한다.

 

박남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헤럴드타임즈(http://www.heraldtime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본사:서울시 강남구 역삼동727-14평화B/D6층| 총괄본사: 서울특별시 강동구 풍성로54길 40-7
독자제보 및 구독·광고문의 Tel 02)986-4005 | 긴급전화 : 010-3221-3734 | Fax 02)986-4006
등록일 : 2010년3월10일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164 | 발행인 : 박남근|편집인 : 박남근|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남근
Copyright 2006 헤럴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erald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