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3.12.11 월 20:22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모아보기
과학벨트, 구제역
> 뉴스 > 뉴스종합 > 교육
     
애경케미칼, 베트남서 ‘야구’로 소통한다
2022년 11월 13일 (일) 07:53:12 박남근 기자 nku88@naver.com
라인 밴드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왼쪽부터 AK VINA 전건철 법인장, 베트남야구국가대표팀 박효철 감독, 애경케미칼 생활화학부문 김준형 부문장이 베트남 야구 발전 후원 협약식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AK VINA 전건철 법인장, 베트남야구국가대표팀 박효철 감독, 애경케미칼 생활화학부문 김준형 부문장이 베트남 야구 발전 후원 협약식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애경케미칼(대표 표경원)이 베트남 야구 발전을 집중적으로 후원하며, 철저한 현지화 전략으로 시장 안착을 꾀하고 있다.

애경케미칼은 최근 베트남 자회사 법인인 AK VINA와 베트남 야구 발전지원단(단장 이장형, 베트남야구국가대표팀 감독 박효철)이 AK VINA 호찌민 사무실에서 베트남 야구 발전 후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애경케미칼은 이에 앞서 올 7월 28일부터 8월 1일까지 치러진 제1회 호찌민 내셔널컵 대회도 후원한 바 있다.

애경케미칼은 최근 ‘베트남 사업 확대’를 주요 성장 전략으로 삼고 경쟁력 확보에 전력을 다하는 모습이다. 2003년 베트남 동나이에 자회사 법인 AK VINA를 설립한 뒤 제품·기술력의 신뢰도를 높이는 한편,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으로 기업 이미지 향상에 힘써왔다. 베트남 야구 발전 후원 협약도 애경케미칼의 현지화 전략의 하나다.

애경케미칼 담당자는 “꾸준히 후원으로 베트남 야구 발전에 이바지하는 것은 물론이고, 베트남 내 기업 이미지 제고 효과도 톡톡히 보고 있다”면서 “2024년까지 현지 사업과 생산체계를 구축하고, 연착륙하기 위한 투자와 사회공헌 활동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남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헤럴드타임즈(http://www.heraldtime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본사:서울시 강남구 역삼동727-14평화B/D6층| 총괄본사: 서울특별시 강동구 풍성로54길 40-7
독자제보 및 구독·광고문의 Tel 02)986-4005 | 긴급전화 : 010-3221-3734 | Fax 02)986-4006
등록일 : 2010년3월10일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164 | 발행인 : 박남근|편집인 : 박남근|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남근
Copyright 2006 헤럴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erald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