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3.5.31 수 12:28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모아보기
과학벨트, 구제역
> 뉴스 > 뉴스종합 > 레저스포츠
     
탐험가 김영미 대장 ‘단독 남극점 완주’ 축하 이벤트 진행
노스페이스 애슬리트팀 김영미 대장, 아시아 여성 최초 및 국내 최초의 ‘단독 남극점 완주’를 무보급·무동력으로 이뤄내 노스페이스 공식 SNS 통해 축하 댓글을 남기면 추첨을 통해 패딩 재킷과 비니를 각각 5명
2023년 01월 21일 (토) 09:47:14 박남근 기자 nku88@naver.com
라인 밴드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노스페이스 애슬리트팀 소속 김영미 대장의 ‘단독 남극점 완주’ 모습

영원아웃도어(대표 성기학)의 글로벌 아웃도어 브랜드 노스페이스가 소속 탐험가인 김영미 대장(42)의 아시아 여성 최초이자 국내 최초의 ‘단독 남극점 완주’를 축하하는 SNS 이벤트를 진행한다.

노스페이스 애슬리트팀 소속 대표 탐험가인 김영미 대장은 지난해 11월 27일 오전 9시 20분(칠레 현지 시각) 남극대륙 서쪽의 허큘리스 인렛을 출발해 2023년 1월 16일 오후 8시 57분 남위 90도 남극점에 도착했다. 총 50일 11시간 37분 동안 중간 보급이나 운송 수단의 도움 없이 온전히 혼자만의 힘으로 1185km를 걸으면서 대한민국 탐험사에 길이 남을 위대한 업적을 남긴 것이다.

이에 노스페이스는 1월 29일까지 김영미 대장의 쾌거를 축하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노스페이스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진행되는 이번 이벤트는 노스페이스 공식 SNS 계정을 팔로우한 뒤 김영미 대장 관련 포스팅에 댓글로 축하 메시지를 달고, 함께 축하하고 싶은 친구를 소환하면 참여할 수 있다.

노스페이스는 추첨을 통해 김영미 대장이 이번 남극점 탐험에서 입었던 것과 동일한 패딩 재킷과 비니를 각각 5명, 10명에게 경품으로 증정한다.

김영미 대장은 단독 남극점 완주 외에도 국내 최연소 7대륙 최고봉 완등, 암푸 1봉 세계 초등정 및 시베리아 바이칼 호수 단독 종단 등 수많은 업적을 이룩하면서 ‘멈추지 않는 탐험(Never Stop Exploring)’을 이어왔다. 2020년에는 국가 체육 발전에 기여한 공적을 인정받아 체육훈장 거상장을 수훈한 바 있다.

영원아웃도어는 국내 탐험사에 길이 남을 위대한 업적을 남긴 김영미 대장의 단독 남극점 완주를 축하하는 동시에 멈추지 않는 탐험의 여정이 앞으로도 항상 안전하고 자연과 더 나은 공존을 지향할 수 있길 기원하면서 이번 이벤트를 준비했다. 또한 앞으로도 계속 다양한 아웃도어·스포츠 분야에서 뛰어난 역량을 갖춘 탐험가들과 선수들이 맹활약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영원아웃도어의 노스페이스는 ‘멈추지 않는 탐험(Never Stop Exploring)’이라는 브랜드 고유의 철학 아래 국내 아웃도어·스포츠 발전과 저변 확대를 위한 다양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2005년 업계 최초로 ‘노스페이스 애슬리트팀(TNF Athlete Team)’을 창단해 이번 ‘단독 남극점 완주’에 성공한 김영미 대장을 비롯해 최근 개최된 ‘2023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에서 각각 우승과 준우승을 차지한 박희용·신운선 선수, 스포츠클라이밍 국가대표 서채현·천종원 선수 등 다수의 탐험가들과 선수들을 발굴 및 지원하고 있다.

박남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헤럴드타임즈(http://www.heraldtime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본사:서울시 강남구 역삼동727-14평화B/D6층| 총괄본사: 서울특별시 강동구 풍성로54길 40-7
독자제보 및 구독·광고문의 Tel 02)986-4005 | 긴급전화 : 010-3221-3734 | Fax 02)986-4006
등록일 : 2010년3월10일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164 | 발행인 : 박남근|편집인 : 박남근|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남근
Copyright 2006 헤럴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erald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