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23.5.31 수 12:28
로그인 회원가입
|기사모아보기
과학벨트, 구제역
> 뉴스 > 뉴스종합 > 레저스포츠
     
GS샵, 글로벌 골프웨어 ‘애시워스’ 단독 론칭
2023년 03월 09일 (목) 12:13:31 박남근 기자 nku88@naver.com
라인 밴드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GS샵, 글로벌 골프웨어 ‘애시워스’ 단독 론칭

서울--GS리테일이 운영하는 TV홈쇼핑 GS샵이 글로벌 프리미엄 골프웨어 브랜드 ‘애시워스(Ashworth)’를 단독 론칭한다.

GS샵은 3월 10일(금) 저녁 9시 40분부터 TV홈쇼핑을 통해 ‘애시워스 3way 스윙 재킷’과 ‘애시워스 스윙 팬츠 2종’을 선보인다. 론칭 기념으로 방송 중 GS샵 앱으로 구매 시 1만원 할인과 일시불 1만원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애시워스는 ‘존 애시워스(John Ashworth)’가 1987년 미국 캘리포니아 남부에서 시작한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 골프웨어 브랜드다. 골프와 연결된 일상을 보내는 이들을 위해 필드 안팎에서 입을 수 있는 스타일을 제안해 미국 서부를 중심으로 큰 인기를 얻으며 유명해졌다.

애시워스는 캘리포니아로부터 영감을 받은 자연의 색과 소재, 다채로운 일상에서 발견할 수 있는 자유분방한 라이프스타일을 재해석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이 때문에 프레드 커플스(Fred Couples), 저스틴 로즈(Justin Rose) 등 명예의 전당에 헌액된 수많은 골프 스타들이 즐겨 입었다.

국내에서는 2000년대 LG패션이, 2010년대에는 테일러메이드가 운영한 바 있으며 올해 GS샵을 통해 다시 만나볼 수 있게 됐다.

GS샵이 골프 전문 브랜드를 직접 계약해 선보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코로나19 동안 국내 골프 인구가 크게 늘고 20·30대도 즐기는 대중 스포츠로 자리 잡음에 따라 패션 브랜드에서 ‘골프’ 라인을 강화할 필요성을 느낀 것이다.

실제로 GS샵은 2021년 손정완 디자이너의 SJ와니(SJ WANI) 브랜드를 골프 라인으로 확장해 ‘SJ WANI Golf’를 선보였다. SJ와니 골프 매출은 주문액 기준 2021년 70억원에서 2022년 100억원으로 30% 증가했다. 올해는 특히 엔데믹 국면에 접어들면서 골프 시장이 더 뜨거워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어 GS샵은 SJ와니 골프와 더불어 애시워스로 골프 패션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GS샵은 애시워스를 다시 들여오면서 프리미엄 브랜드에 걸맞게 디자인과 소재에 가장 많은 공을 들였다. 실제로 대표 상품 ‘3way 스윙 재킷’은 재킷과 베스트를 별도로 입거나 한 벌로 연출할 수 있게 만들어 디자인은 물론 실용성을 극대화했다. 또한 ‘스윙 팬츠’는 이태리 래딜론 나일론과 라이크라를 혼방한 프리미엄 소재를 사용했다. 자연스러운 광택과 촉감, 발수, UV 차단 기능을 제공하며 활동성과 착용감이 뛰어난 실용성 높은 아이템이다.

허경식 GS샵 스포츠캐주얼팀MD는 “애시워스는 미국은 물론 국내에서도 인지도가 높고 구매 경험이 있는 고객들도 많은 프리미엄 브랜드로 국내 판매권을 어렵게 확보했다”면서 “다양한 고객 니즈를 만족시키기 위한 전략 상품인 만큼 애시워스를 통해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제공하는데 집중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박남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헤럴드타임즈(http://www.heraldtime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본사:서울시 강남구 역삼동727-14평화B/D6층| 총괄본사: 서울특별시 강동구 풍성로54길 40-7
독자제보 및 구독·광고문의 Tel 02)986-4005 | 긴급전화 : 010-3221-3734 | Fax 02)986-4006
등록일 : 2010년3월10일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164 | 발행인 : 박남근|편집인 : 박남근|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남근
Copyright 2006 헤럴드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eraldtimes.co.kr